[칼럼]극심한 생리통? '이것'부터 해결해라

도움말: 배독생기한의원 노윤주 원장

▲ 배독생기한의원 노윤주 원장 
생리통은 생리하는 여성의 절반 이상이 경험하고 있을 정도로 흔한 증상이다. 자궁내막증, 자궁선근증, 자궁근종과 같은 조직의 문제가 존재할 경우 치료의 대상이 되지만, 원인 질환이 없는 상황에서의 생리통은 크게 문제 삼지 않는 경우가 많다. 이로 인해 진통제, 진통 주사, 호르몬제 등으로 처치되고 있는 실정이다.

하지만 생리통을 생리 주기마다 통증을 경감시키는 정도로 넘겨서는 안 된다. 통증이 있다는 것은 이미 자궁과 같은 생식기계 또는 하복부 전반에 기능적인 문제가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다. 이 문제가 해결되지 않고 장기간 반복된다면 이는 구조적인 문제까지 유발하게 돼, 더 긴 치료 기간이 필요하다.

또한 가임기 여성들은 건강한 임신을 위해서 건강한 자궁과 난소의 환경이 필수적인데, 생리통은 자궁과 난소의 상황이 건강하지 않음을 의미한다. 추후의 건강한 임신을 위해서 생리통은 미리 없애놓는 것이 좋다.

그렇다면 자궁이나 난소에 질환이 없는데도 생리통이 생기는 이유는 무엇일까? 모든 통증은 기혈의 순환이 막혀서 유발되며, 모든 생리 통증은 하복부에 정체 상황이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 정체가 나타나는 원인은 여성마다 다르다.

대다수는 하복부가 차기 때문에 정체가 나타나는데, 이는 자궁으로 기혈의 순환이 저하됨을 의미한다. 더불어 자궁 내벽이 수축하고 굳고 경직됐다고 보면 된다.

생리 기간 동안 자궁내막은 탈락하고 새롭게 증식해야 한다. 하지만 자궁 조직이 차서 뻣뻣하게 경직돼있기 때문에 조직이 부드럽게 탈락하지 못한다. 이는 통증을 일으키고 내막을 원활히 증식하지 못하게 해 또 통증을 유발한다.

이와 같은 여성은 평소 냉이 자주 나오고, 손발이 차거나, 다리에 부종이 쉽게 생기는 증상이 동반된다. 찬 음료나 과일, 야채를 즐겨 먹는 경우, 하루의 긴 시간을 앉은 자세로 보내는 경우, 운동을 전혀 하지 않을 시 이에 해당할 수 있다.

생리통을 겪고 있는 여성들은 하복부를 따뜻하게 해 내벽과 혈관을 부드럽게 이완시켜야 한다. 이렇게 기혈의 순환을 촉진해 자궁내막이 원활하게 탈락하고 증식하게 만드는 과정이 필요하다.

이를 위해 여성들이 해야 할 첫 번째는 하복부에 핫팩이나 전기장판을 장시간 올려 온도를 높여주는 것이다. 두 번째는 유산소 운동을 가볍게 하루 한 시간씩 해주면서 전신을 따뜻하게 해 대사력을 높이고, 기혈을 순환시켜 주는 것이다. 세 번째는 찬 음식들을 줄이는 것이다. 아이스 아메리카노, 맥주, 샐러드, 과일 등이 이에 해당한다. 음식은 식사하는 중에 몸이 따뜻해지는 것을 느낄 수 있는 한식 종류가 좋다. 따뜻한 국물이나 찌개가 포함되면 식사 중에 몸이 따뜻해지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만약 본인이 생리통이 심하다면 한 달 동안 어떤 일상이 하복부를 차게 했었는지 파악해보라. 그리고 하복부를 최대한 따뜻하게 해주자. 어지간한 생리통은 이 정도로도 해결될 수 있다.

<저작권자 ⓒ 헬스위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염수진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