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병원 호흡기내과 양세훈 교수 ‘제생의세상’ 수상

▲ 사진제공=원광대학교병원 

원광대학교병원 호흡기내과 양세훈 교수가 제생의세상을 수상했다.

양 교수는 원광대병원의 설립 이념이자 원불교 기본 정신의 하나인 제생의세(濟生醫世) 즉 ‘의술로써 세상을 구제한다’는 교리와 제정된 상의 취지에 부합되는 다학제 통합 진료 협진 치료에 적극적으로 참여, 질 높은 의료 서비스 제공으로 환자 만족도를 크게 향상시켜 온 공로를 인정받아 이 상을 수상했다.

다학제 통합 진료란 환자의 진단 및 치료와 관련된 다양한 분야의 전문의들이 한 팀을 이뤄 협의를 통해 환자 개인에 맞는 맞춤별 치료 방법을 찾아내는 환자중심 진료 시스템을 말한다.

원광대병원은 환자들의 진료를 맡고 있는 일선 진료 현장 전문의들의 의욕 충만과 사기진작을 위해 전문적인 진료 분야에 부합되는 상을 제정, 수여하고 있다.

이철 기획조정실장은 “5월은 원불교의 제생의세 정신을 바탕으로 본원이 개원한 달”이라며, “설립 이념인 제생의세 정신에 일치하는 환자 진료와 다학제 통합 진료를 꾸준히 실시, 환자 만족도 증진에 기여해 온 공로를 인정받아 본 상을 수상하게 된 것은 매우 의미 깊은 일이다”고 소감을 말했다.

<저작권자 ⓒ 헬스위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이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