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라이프, CJ제일제당과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

▲ 사진제공=신한라이프 

신한라이프는 19일부터 CJ제일제당과 손잡고 고객 대상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단순히 고객의 건강 관련 데이터 측정에 그치지 않고 이에 기반한 건강 관리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현장을 방문한 고객은 건강 측정 키오스크로 신장·체성분·혈압·스트레스 등의 건강 상태를 점검받고, 이를 바탕으로 전문 간호사로부터 필요 영양소에 대한 분석과 상담을 통해 맞춤 영양제를 추천받을 수 있다.

또한 영양제 구매를 희망하는 고객은 휴대전화로 제품 QR코드만 인식하면 신한카드 온라인 쇼핑몰 ’올댓쇼핑’을 통해 CJ제일제당이 출시한 건강기능식품 등을 시중 가격보다 최대 66%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신한라이프 최승환 디지털혁신그룹장은 “고객이 보험사로부터 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질병 재해의 사후 보장에서 고객의 생활 전반에서 요구되는 건강증진 서비스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해당 서비스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 방역지침 준수와 예방을 위해 사전 방문 예약을 통해 1:1 상담 방식으로 진행된다.

<저작권자 ⓒ 헬스위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수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