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신제약, 붙이는 이부프로펜 ‘이부스타 플라스타’ 출시... “국내 최초”

▲ 사진제공=신신제약 

진통, 소염에 효과적이고 안정성이 높은 대표적인 진통제 성분 ‘이부프로펜’이 파스 형태의 제품으로 출시됐다.

신신제약은 국내 최초로 붙이는 이부프로펜 제품인 ‘이부스타 플라스타’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 출시로 신신제약은 신신파스 라인업을 한층 더 강화했다.

이부스타 플라스타는 WHO 필수의약품 중 하나인 비스테로이드성 항염증제 ‘이부프로펜’을 붙이는 플라스타 형태로 만든 제품이다. 근육통, 골관절염, 어깨관절주위염, 건초염, 건주위염, 외상 후의 종창(부기) 등 다양한 통증에 효과가 있다.

1장만 붙여도 24시간 동안 효과가 지속되며, 1포당 7매를 담아 1주일 간 통증 관리가 가능하다. 또한, 대형사이즈(10x14cm)로 허리나 등과 같은 넓은 부위에 부착이 용이하고 신신제약만의 기술력을 담은 더블레이어 공법을 적용해 약물 침투 및 수분 증발 방지를 도와 장시간 부착에도 피부 자극을 최소화했다.

신신제약 이용택 브랜드 매니저는 “국내 최초로 경구제로만 활용되던 이부프로펜을 근육통, 골관절염 등을 앓는 분들이 보다 직접적인 효과를 느끼실 수 있도록 붙이는 플라스타 제품으로 출시했다”며, “소비자들이 통증 없는 일상을 누리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헬스위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수 기자 다른기사보기